重症後の特効薬なわけないでしょ。簡単に服用させることで重症率を下げる薬でしょ。利権がらみの嫌がらせニュースやめてほしい正々堂々と情報出した人の関係者の名前を示しなさない。それとレムデシビルなんて投与後に何割も死んでるのに承認させたことを追求しなさいよ。
  • heyiu
  • Text(126 characters)
  • Japanese Korean
  • 500 P
Completed

감사합니다

Request
Original Text
重症後の特効薬なわけないでしょ。簡単に服用させることで重症率を下げる薬でしょ。利権がらみの嫌がらせニュースやめてほしい正々堂々と情報出した人の関係者の名前を示しなさない。それとレムデシビルなんて投与後に何割も死んでるのに承認させたことを追求しなさいよ。
Translation (3)
중증 환자에 대한 특효약일 리가 없잖아. 간단하게 복용할 수 있고 중증 환자가 될 확률을 낮추는 약이잖아. 이권과 관련된 기분 나쁜 뉴스는 그만뒀으면 좋겠어. 정정당당하게 정보를 제공한 사람의 관계자 이름을 보여주라고. 그리고 렘데시비르 투여 후에 몇십 퍼센트가 죽고 있는데도 승인한 것도 더 추궁해보라고.
심각해진 상태에 듣는 특효약일리가 없잖아. 간단히 복용하게 하는 걸로 심각한 증상으로 발전하는 비율을 줄이는 약이잫아. 이권과 관련된 비꼬는 뉴스는 그만하고 정정당당하게 정보원과 관계자의 이름 공개하라고. 그리고 렘데시빌  같은건 투여 후 몇 할이나 죽어나갔는데 승인 낸걸 추궁하란 말이야.
중증에 쓰는 특효약인게 아닙니다! 간단히 복용해서 중증율을 낮추는 약이잖아요.이권때문에 비난뉴스 (만드는 것) 그만했으면 좋겠네요.정정당당히 (이런) 정보를 뿌리는 관계자들 이름을 밝히시죠. 그리고 렘데시빌만해도 급여후에 몇퍼센트정도나 (환자가) 죽었는데도 승인해준거나 파헤치세요.
->아비간 효과없다는 것에 대한 일본 보도에 달린 댓글 같네요.한글식 표현으로 조금 바꿨습니다.
0